즐겨찾기+ 최종편집:2020-07-09 오전 11:34:44 회원가입기사쓰기전체기사보기
뉴스 > 사회종합

김천시, cctv 통합운영를 통한 쓰레기 불법투기 단속

읍면동 주민센터, 자원순환과, 통합관제센터 3중 모니터링 가능
김천내일신문 기자 / che7844@daum.net입력 : 2020년 05월 28일
ⓒ 김천내일신문
김천시에서는 각 읍면동 주민센터에서만 자체적으로 운영하던 불법쓰레기 투기 감시용 CCTV를 시청 통합관제센터 및 자원순환과에도 통합하여 운영한다고 밝혔다.

이번 CCTV의 통합운영은 지난 5월6일부터 청결한 도시환경 조성과 코로나-19로 침체된 지역 분위기 전환을 위하여 추진 중인 범시민 환경정화활동에도 불구하고 쓰레기의 불법투기와 시간 외 배출이 줄어들지 않자 강력한 단속을 위해 빼어든 특단의 대책이다.

특히 각 읍면동 주민센터 뿐만 아니라 통합관제센터, 자원순환과에서도 각 읍면동의 불법투기 현장을 실시간으로 모니터링이 가능해져 불법투기에 대한 신속한 대응이 가능해졌으며, 통합관제센터 관제요원이 24시간 단속하므로 쓰레기 불법투기 행위를 적발 및 예방하는데 큰 효과가 있을 것으로 기대 된다.

김천시에서는 불법쓰레기 투기단속을 위하여 고정식 CCTV 80대를 운영하고 있으며, 기존 고정식 CCTV의 비싼 이전비용 문제를 보완하고, 음성안내를 통한 경고방송으로 계도조치를 할 수 있는 이동식CCTV 22대를 최근 도입하여 불법투기 상습지역에 배치하였으며, 수시로 이동 배치하여 불법투기 사각지대를 좁혀 나아갈 계획이다.

또한 매년 지속적으로 CCTV를 추가 구입하여 도심 뿐 만 아니라 농촌지역으로 파고들고 있는 생활쓰레기 및 사업장 폐기물 불법투기에도 적극 대응하고, 쓰레기 불법투기 단속반을 운영하여 끝까지 투기자를 찾아 과태료 부과 및 고발조치 등 선처 없이 처벌 할 방침이라고 밝혔다.

김충섭 김천시장은 “쓰레기의 불법투기는 환경오염 및 시민의 준법정신과 공동체 의식에 부정적인 영향을 주고, 많은 시민을 불편하게 하는 아주 이기적인 행위이다.” 라고 말하며 “시민모두가 행복한 김천을 만들기 위해서라도 지속적인 CCTV 모니터링과 단속을 통하여 사회적으로 문제가 되고 있는 쓰레기 불법투기를 근절하고 시민의 불편을 최소화 하는데 최선을 다 하겠다.” 고 밝혔다.

최근 환경정화활동으로 도심 환경이 한층 밝아진 가운데 김천시가 동원 가능한 인력을 총동원하여 단속을 강화하고, CCTV를 통합 운영하는 등 불법쓰레기와 전쟁을 선포하고 있지만 단속보다 우선 되어야 할 것은 깨끗한 환경에서 함께 살기 위한 시민들의 깨어있는 의식이 더 중요하다고 대곡동의 한 주민은 목소리를 높였다.
김천내일신문 기자 / che7844@daum.net입력 : 2020년 05월 28일
- Copyrights ⓒ김천내일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트위터페이스북밴드카카오스토리네이버블로그
 
가장 많이 본 뉴스
포토&동영상
기획/특집
방문자수
어제 방문자 수 : 15,813
오늘 방문자 수 : 7,977
총 방문자 수 : 13,187,274
상호: 김천내일신문 / 주소: 경상북도 김천시 시청4길 6 / 발행인·편집인 : 최도철,한진희 / 청소년보호책임자 : 최도철
mail: che7844@daum.net / Tel: 054-435-2216 / Fax : 054-435-2219 / 정기간행물 등록번호 : 경북, 아00322/ 등록일 : 2014.6.16
Copyright ⓒ 김천내일신문 All Rights Reserved. 지는 신문 윤리강령 및 그 실요강을 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