즐겨찾기+ 최종편집:2021-10-17 오후 05:01:49 회원가입기사쓰기전체기사보기
뉴스 > 기획기사

탈 플라스틱만이 우리의 미래다. 보금자리까지 흘러올 것, 지금부터 줄여나가야


최도철 기자 / che7844@hanmail.net입력 : 2021년 07월 16일
ⓒ 김천내일신문
최근 코로나19로 인해 일회용품 사용이 증가하며 플라스틱 쓰레기 문제가 더욱 대두되고 있다. 늘어난 쓰레기로 인해 ‘제로 웨이스트’에 관심을 가지는 사람들 또한 늘어났다. 이에 김천시는 시민들의 참여를 유도하는 친환경 도시를 만들기 위하여 캔, 페트병 자동수거장비 ‘네프론’ 운영, 1회용 플라스틱 컵 종량제봉투 교환사업, 재활용 의식개선을 위한 자원순환시설 견학, 공직자부터 솔선수범하는 ‘종량제봉투 배출부서 실명제 도입’, 1회용품 제로데이 등 플라스틱 어택(attack) 사업을 시범 추진 중이다.

△ 캔, 페트병 자동수거장비 ‘네프론’운영
어린이, 학생들을 대상으로 재활용품 배출 교육 기회를 제공하고, 올바른 분리배출 요령과 자원 재활용의 중요성을 일깨우고자 올해 3월부터 재활용품 회수기기 ‘네프론’을 김천시청 민원주차장 주변에 설치·운영 중이다.
네프론은 인공지능(AI)과 사물인터넷(IoT)을 접목한 재활용품 회수기로 페트병이나 캔을 투입하고 휴대전화번호를 입력하면 자동으로 품목별 분류, 보관되며 그에 대한 인센티브로 포인트 (1포인트당 1원)가 적립된다.
2,000포인트 이상부터 현금처럼 사용할 수 있으며 수퍼빈 홈페이지 및 앱을 통해 포인트 확인과 이체를 할 수 있다.
시청 직장어린이집 어린이들을 대상으로 네프론 체험한 결과 아이들은 체험학습이 뿌듯하고 유익했다는 좋은 반응을 보였으며, 자라나는 아이들에게 양질의 교육을 기회를 제공하고 플라스틱 자원 재활용의 중요성을 홍보하는 좋은 사례가 되고 있다.

ⓒ 김천내일신문
△ 1회용 플라스틱 컵 종량제봉투 교환사업 추진
코로나19 등으로 급증하는 1회용 플라스틱 컵의 자원 재활용을 위해 「1회용 플라스틱 컵 종량제 봉투 교환 사업」을 시범 추진 중이다.
김천지역 내 지정된 교환장소 5곳(대신동행정복지센터, 교동 슈에뜨메종, 부곡동 키다리돈까스, 황금동 호도와 나무, 율곡동 에그마켓)에 세척한 1회용 플라스틱 컵 20개를 가져가면 10리터 종량제봉투 1매로 교환해주는 사업이며, 일주일을 기준으로 1인당 최대 10매까지 교환할 수 있다.
지난 1개월동안 시민들이 600개의 컵을 가져와 종량제봉투 30매로 교환한 사례가 있으며, 더욱 많은 시민들이 참여할 수 있도록 각종 밴드와 SNS를 통해 적극 홍보할 계획이다.

△ 재활용 의식개선을 위한 자원순환시설 견학
재활용품 분리배출과 자원순환 중요성 교육을 가정에서부터 인식할 기회를 제공하고 쓰레기 감량의 자발적 참여를 유도하기 위해 김천시에서는 학생, 주부, 이·통장, 노인회 등을 대상으로 자원순환시설 현장체험학습을 운영하고 있다. 작년부터 현재까지 약 1,033명이 재활용선별장, 환경사업소(소각장, 음식물처리시설)를 다녀갔으며, 가정에서 배출한 쓰레기의 일련의 처리 과정을 견학하게 함으로써 쓰레기 감량 및 분리수거의 중요성 제고 등 재활용 의식개선을 통해 「Happy together 김천」 청결운동 확산에 기여하고 있다.

ⓒ 김천내일신문
△ 종량제봉투 배출부서 실명제 도입
김천시 산하 전 부서에서 배출되는 종량제봉투에 대해 부서 실명제를 도입하여 공직자부터 쓰레기 감량을 솔선수범함으로써 쓰레기 줄이기 문화를 확산하고자 지난 5월 종량제봉투 배출부서 실명제를 도입하였다.
실명제 도입 후, 1개월이 지나고 불시 추진실태 점검한 결과 일부 부서를 제외한 각 부서에서 종량제봉투에 재활용품을 혼합하는 사례는 거의 없었으며, 다만 일회용컵(종이컵)을 사용하는 부서가 다수였다.
번거롭더라도 내방객을 위한 접대용컵은 다회용컵을 생활화 할 수 있도록 하고, 개인 텀블러사용을 습관화한다면 공직자의 솔선수범으로 올바른 분리배출 문화 확산에 한 걸음 나아갈 수 있는 계기가 될 것이다.

김충섭 김천시장은 “이제는 환경문제가 먼 미래의 이야기가 아닌 당장의 우리 보금자리, 우리의 자녀·자손들에게 흘러온다 생각하고 개개인의 작은 실천이 필요한 때이다. 또한, 관심만 가지는 것이 아닌 자원순환시설 견학 등을 통해 느끼고 가정으로 돌아가 실천하는 것이 필요하다. ‘제로 웨이스트’운동도 용기가 필요하다고 한다. 거절하기(Refuse), 줄이기(Reduce), 재사용하기(Reuse), 재활용하기(Recycle), 분해(Rot)의 5가지 법칙을 지킨다면 누구나 충분히 실천할 수 있을 것이다.
내가 변화시킬 수 있다는 믿음으로부터 진정한 환경보호가 시작되니 김천시민들이 환경에 대한 위기감을 갖고 시민 모두가 동참할 수 있는 날이 오길 바란다.”라고 전했다.
ⓒ 김천내일신문
ⓒ 김천내일신문
최도철 기자 / che7844@hanmail.net입력 : 2021년 07월 16일
- Copyrights ⓒ김천내일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트위터페이스북밴드카카오스토리네이버블로그
 
가장 많이 본 뉴스
포토&동영상
기획/특집
방문자수
어제 방문자 수 : 13,529
오늘 방문자 수 : 1,576
총 방문자 수 : 20,240,204
상호: 김천내일신문 / 주소: 경상북도 김천시 시청4길 6 / 발행인·편집인 : 최도철,한진희 / 청소년보호책임자 : 최도철
mail: che7844@daum.net / Tel: 054-435-2216 / Fax : 054-435-2219 / 정기간행물 등록번호 : 경북, 아00322/ 등록일 : 2014.6.16
Copyright ⓒ 김천내일신문 All Rights Reserved. 지는 신문 윤리강령 및 그 실요강을 준